본문 바로가기

코치J 라이프/코치J 카페,디저트

[영종도 뷰맛집] '바다 앞 테라스' 인천 앞바다가 보이는 카페!

728x90
반응형

여러분 안녕하세요 코치J입니다. 평소 아내가 신상카페 찾아다닌걸 좋아해서 저도 덩달아 다니다보니 신상카페가 생겼다고하면 찾아다니는 편인데요, 오늘은 신상카페지만 이미 핫플로 손꼽힌 카페! 바로 영종도에 위치한 '바다 앞 테라스' 카페에 다녀왔습니다. 

드라이브 코스로 요즘 많은 분들이 영종도를 뽑고 있는데요, 그러다보니 정말 카페, 맛집, 관광지 등 다양하게 생기고 있는데, 특히 바다 앞 테라스가 핫플로 손꼽히는 이유는 옥상에서 인천 앞바다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뷰 때문에 굉장한 핫플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데요, 오늘 여러분께 방문한 후기 공유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바다 앞 테라스 내부

영종도 구읍뱃터 바로 앞쪽에 위치한 '바다 앞 테라스'는 테라스프라자 건물 5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평일에 방문했는데도 불구하고 손님들이 정말 많았습니다. 위 매장사진 보시다시피 명당들은 이미 다들 앉아계실정도로 자리가 없었습니다..ㅠㅠ

바다 앞 테라스 메뉴!

자리가 없으니 일단 메뉴부터 주문하려 했어요! 웬만한 커피메뉴는 기본으로 다있고, 외에 다양한 베이커리가 매장 한 가운데 비치되어 있었어요! 이 빵 저 빵 어떤 빵 고를까 고민하다가 초콜렛이 듬뿍 묻혀있는 크루아상 하나를 골랐구요, 음료는 아이스 아메리카노 하나, 따뜻한 라떼 하나 주문 했습니다.

카페 규모나 관광지라는 특성 때문에 가격이 바가지가 심할줄 알았는데, 총 14,300원 일반 카페 정도 금액이 나와서 기대이상으로 가격면에서도 괜찮았습니다.

실내엔 사람이 너무 많다

손님이 너무 많다보니 커피/디저트 나오는 시간도 생각보다 오래 걸립니다. 뿐만아니라 도무지 실내엔 자리가 안날것 같아서 바다뷰가 그대로 보이는 옥상으로 올라갔습니다.

명당자리 착석!

다행히 옥상에는 자리가 꽤 있었는데요, 바다가 보이는 명당자리가 처음엔 없어서 안쪽 천막이 펴져있는 자리에 앉아 있다가, 운좋게 아내 앞쪽으로 명당자리가 나서 바로 앉게 되었는데요! 명당자리라 하면 인천 앞바다가 바로 보이는 자리이고, 자리에는 1인 쇼퍼가 비치되어있어서 가만히 앉아만 있어도 너무 편하고 잠이 올 것만 같은 자리입니다!

바로 앞에 서해바다에는 바다만 보이는것 뿐만아니라 영종도 <-> 월미도를 왕래하는 차도선도 다니고 인천대교, 영종대교도 보이는 뷰가 너무 멋진 자리입니다!

커피 & 크루아상

주문한 커피와 크루아상입니다. 커피잔도 이쁘고 크루아상도 상당히 맛있게 생겼죠?! 사실 커피맛은 크게 독특하거나 특색있진 않았고 평범하게 맛있었구요, 크루아상은 빵안에 크림이 듬뿍 들어있고, 위에는 달콤한 초콜렛까지 묻혀져 있어서 아메리카노랑 먹으면 궁합이 상당히 좋았습니다!

커피보단 뷰!

오랜만에 영종도로 드라이브 하러 온 만큼 커피보단 사실 시원한 바다 보는게 너무 좋았어요! 뭔가 가슴이 뻥뚫린것만 같은 기분이었구요, 가만히 앉아서 조용히 바다만 보고있어도 제대로 힐링되는 기분입니다!

여러분께 대리만족을 해드릴 수 있게 영상 하나 준비했습니다. 영상보시면 맑은 하늘부터 잔잔한 바다까지 한 눈에 보실 수 있는데, 정말 너무 멋지지 않나요?! 간만에 이렇게 뷰 맛집 오니까 오길 너무 잘했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힐링장소!

사실 사람만 많이 없으면 더욱 힐링 됐을뻔 했는데, 그러기엔 규모가 상당히크고, 분위기도 좋다보니 사람이 없을래야 없을수가 없습니다. 그래도 명당자리에 앉으면 굉장히 차분하게 제대로 휴식하다 올 수 있으니, 여러분도 잊지말고 바다가 가장 잘 보이는 자리로 앉아서 좋은 시간 보고 오시길 바랍니다!

바다 앞 테라스 전화번호 및 위치입니다

- 영업시간 -

09:00 ~ 22:00

(매장 이용은 21:00 까지입니다)

- 기타정보 -

단체석, 주차, 포장, 무선 인터넷, 남/녀 화장실 구분

본 내용은 제 돈주고 사먹은 솔직 포스팅입니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구독/하트 클릭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중구 중산동 1949-1 5층 | 바다앞테라스
도움말 Daum 지도